본문 바로가기

금융사기2

728x90
“타깃화된 공격의 절반 이상이 금융사기 유발” 체크포인트 보안 설문조사 결과, ‘디도스·봇넷 공격’ 증가 [보안뉴스 김태형] 보안공격을 당한 기업들 중 65%가 금융사기를 목적으로 한 해커들에 의해 사업방해나 지적재산권, 영업 기밀과 같은 중요 정보유출 등의 피해를 겪은 것으로 조사됐다. 체크포인트가 발표한 ‘사이버범죄가 기업에 미치는 영향’에 따르면 기업들은 일주일 평균 66 차례의 새로운 보안 공격을 당하며 이 공격이 성공할 경우 10만 달러에서 30만 달러 상당의 피해가 발생한다고 밝혔다. 기업들에게 가장 큰 위험을 안겨준 주요 공격 유형은 ‘디도스 공격’이 꼽혔다. 최근 사이버범죄자들은 멀웨어, 봇, 기타 여러 유형의 첨단공격을 이용하여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경제적 이득이나 기업운영 방해에서부터 데이터 탈취나 정치적 목적 등 다양한 이유.. 2012. 5. 29.
개인정보 예방 정보보호 안전수칙 10계명 최근 돈벌이를 노린 범죄 집단이 온라인 게임 / 뱅킹 / 쇼핑몰 등을 해킹해 사용자의 개인정보 DB를 빼내거나 사용자 몰래 PC에 설치돼 개인정보를 빼내가는 악성코드나 스파이웨어를 유포하는 사례, 피싱(Phishing) 사이트나 보이스 피싱을 이용해 정보를 유출하는 일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안전한 인터넷 거래를 위해 각 업체들의 보안 강화는 물론 개인 사용자들도 보안 수칙을 준수하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따라서 여러분들에게 안철수연구소는 개인, 기업, 정부 등 각 주요 부문에 대한 정보보호 안전수칙 10계명을 발표해 보안을 생활화하는 습관을 길러, 제 2의 피해가 없도록 해야겠습니다. ---------------------------------------- [개인] 1. 자신이 가입한 사.. 2011. 4. 29.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