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맛집 (TRAVEL)

[서울] 삼청동길 주변 맛거리와 볼거리...

by ·´″°³о♡ 날으는물고기 2008. 10. 26.

[서울] 삼청동길 주변 맛거리와 볼거리...

728x90
*큰기와집 
대대로 내려오는 요리 비법을 고수하고 있는 큰기와집은 국내 미식가뿐만 아니라 외국 관광객에게도 유명하다. 안동양반정식의 경우 청정 야채에 원추리 꽃무침, 계절전, 자연송이 연잎쌈, 삼색 복초회, 열구자탕, 안창살구이, 된장찌개가 푸짐하게 차려 나온다.

추천메뉴 안동양반정식 2만2천원, 청주한씨 300년 전통게장 2만5천원 영업시간 오전 12시 ∼오후 9시30분 문의 722-9024


*라면 땡기는 날
뚝배기에 끓인 라면으로 이미 입소문이 난 라면 땡기는 날. 물을 넣지 않은 뚝배기에 라면을 넣고, 미리 썰어둔 양배추, 버섯, 파를 얹은 것에 손님의 주문에 따라 재료를 추가한다고 한다. 부담없는 가격과 변하지 않는 맛으로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다.

추천메뉴 미소라면·짬뽕라면 2천원, 치즈라면 천8백원 영업시간 오전 8시30분∼오후 7시 문의 733-3330



*진선북카페
원래 진선출판사 사옥이었으나 출판사가 이전하면서 책이 있는 테마 카페로 개조한 것. 이름 그대로 차를 마시며 서가에 꽂힌 신간서적과 미술서적, 어린이 그림책을 마음대로 꺼내볼 수 있다. 정원의 테이블은 봄에서 가을까지는 자리 잡기 힘들만큼 인기가 있다.

추천메뉴 스테이크와 볶음밥 등의 식사류 8천원∼2만5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1시 문의 723-5977


*선재 아트센터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독특한 스타일의 아트선재센터는 쉼터와 전시공간의 역할을 겸하고 있다. 동세대 작가들의 다양한 작업과 핫 이슈가 될만한 작품들을 주로 기획 전시하는 갤러리. 선재 아트센터 내의 라운지 카페인 카페 투고에서는 작품 관람과 상관없이 들어가 쉴 수 있다. 인도음식 전문점인 달은 히딩크 감독도 즐겨 찾은 것으로 유명하다.

추천메뉴 카페 투고 초코 머핀 천5백원, 카나디안 탄산음료 4천원 / 달 모듬텐도리 3만원, 치킨티카 2만원 개관시간 오전 11시∼오후 7시(월요일 휴관) / 카페 투고 오전 11시∼오후 8시(연중무휴) / 달 점심 오전12시∼오후 3시, 저녁 오후 6시∼10시 관람료 일반 3천원, 학생 2천원 문의 733-8945, 736-4627


*더 카페 & 레스토랑
지붕 위를 걷는 여인상으로 유명한 국제갤러리의 자랑인 더 레스토랑. 1층은 각종 케잌과 음료를 즐길 수 있는 카페로 2층과 3층은 정통 프렌치 이탈리아 푸드를 전문으로 하고 있다. 통유리로 된 창 밖으로 경복궁의 정취도 함께 느낄 수 있다.

추천메뉴 조각케익 4천4백원, 계절과일빙수 8천원, 해산물 파스타 4만원, 안심 스테이크 4만원 영업시간 카페 오전 10시∼오후 11시 / 레스토랑 점심 정오∼오후 3시, 저녁 오후 6시∼10시 문의 735-8501(카페), 735-8441(레스토랑)


*수와래
한적하고 고적한 분위기가 나는 삼청동과 어울리지 않는 현대적인 분위기의 와인 & 스파게티 전문점. 시내 유명호텔 절반 값의 저렴한 가격인 2만5천 원부터 각종 와인을 접할 수 있다. 또한 직접 만든 고소한 맛의 각종 치즈들도 수와래의 자랑이다.

추천메뉴 수와래 가든 샐러드 9천9백원, 연어게살의 크림 스파게티 1만1천8백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1시 문의 739-2122


*콩두 & 콩두 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에피타이저부터 디저트까지 모든 요리의 재료는 콩과 두부. 특히 직접 만든 두부를 사용하고 조미료를 사용하지 않고 있다고. 50여종의 와인과 시가를 전문 소뮬리에에 의해 관리, 판매하는 지하 1층의 바도 인기.

추천메뉴 메로구이 2만7천원, 두부스테이크 2만5천원 영업시간 점심 정오∼오후3시, 저녁 오후 6시∼10시 문의 722-0272


*한상
전통음식연구가 한영용씨가 운영하는 우리의 전통 떡을 즐길 수 있는 이색적인 떡카페 한상. 다른 곳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각종 전통차와 일품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차를 시키면 떡과 한과들이 푸짐하게 곁들여져 나와 후덕한 인심을 느낄 수 있다.

추천메뉴 임자수탕 정식 1만5천원, 한상특선코스 2만3천원, 오미자차 7천원 영업시간 오전 10시∼오후 10시 문의 720-9500


*라끌레
재즈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즐겨 찾는 라끌레는 프랑스어로‘마음을 여는 열쇠’를 의미한다. 주인장인 문순우씨가 직접 수집한 각종 시계. 전화, 카메라 같은 앤티크 소품은 박물관을 방불케 한다. 매주 금요일 재즈 공연이 있을 때에는 아메리칸 시가도 판매한다.

추천메뉴 굴튀김 1만2천원, 로스트비프 1만5천원, 국산 맥주 5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새벽 1시 문의 734-7752



*청수정
15가지 계절반찬과 구구한 된장찌개로 한상 차려 나오는 홍합밥 정식으로 유명한 청수정. 충분히 불린 쌀에 잘 씻은 생홍합을 얹어 참기름과 간장으로 간을 해가며 밥을 지은 이색 해물밥이다. 상차림은 정식과 도시락 두 가지로 차려진다.

추천메뉴 홍합밥 정식 1만2천원, 홍합밥 도시락 5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9시 문의 738-8288


*솔뫼마을
구석구석 주인의 세심한 손길이 닿아있어 우선 눈이 즐거운 음식점이다.
이 곳의 주메뉴는 솔정식이다. 먼저 일품요리를 먹고 나면 밥과 반찬이 나오는 진지상이 나오는데, 마지막으로 후식이 곁들여진 코스요리로 마무리된다.
진지상은 메뉴인데 한사람 앞에 한 상씩 차리는 외상 차림이 특이하다. 제육 쌈밥 , 불고기 쌈밥 메뉴도 다양하고 가격이 저렴한 편이라 부담이 없다.
또한 이곳에서는 우리의 전통차종이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다. 특히 솔잎차는 솔잎 엑기스로 만들어 향이 좋고 피로에 지친 사람들의 원기회복에도 아주 좋아 인기만점이다.
02-720-0995



*라마마
무슨 음식점일까 싶을 정도로 사간동 거리에서 튀는 라마마는 일식을 우리 입맛에 맞게 요리한 퓨젼 레스토랑. 버섯, 각종 해산물 등 다양한 재료를 한 솥에 넣고 뜨거운 불에 끓인 후 은근하게 오래 뜸을 들인 구수한 솥밭이 이 집의 자랑거리.

추천메뉴 버섯솥밥 1만1천원, 해물 덮밥 1만 1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30분∼오후 10시 문의 723-8250


*삼청동 수제비
삼청동에서 제일 유명한 집이라는 수식어가 너무도 당연한 수제비 전문점. 멸치와 조개 등으로 우려낸 국물에 해물을 첨가한 한결같은 맛은 20년이 지나도록 단골에 단골을 만드는 주인공이다. 감자를 직접 갈아 그대로 부친 감자전도 인기 메뉴중 하나.

추천메뉴 항아리 수제비 5천원, 찹쌀수제비 6천원, 감자전 6천원 영업시간 오전 12시∼오후 9시 문의 735-2965


*담담
원래 차와 커피 전문점이었는데 우연히 비빔국수를 손님에게 대접한 것이 계기가 되어 메밀 비빔 국수가 주메뉴가 되었다고 한다. 새로 선보이는 메밀비빔밥은 메밀쌀로 지은 밥에 각종 야채를 얹어 영양도 맛도 만점이다. 후식으로 차와 커피를 공짜로 즐길 수 있다.

추천메뉴 메밀비빔밥 7천원, 비빔메밀국수 6천원, 가래떡구이 3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자정 문의 733-3535


*아루
아루에는 먹기 아까울 정도로 예쁜 케잌들이 가득하다. 기념일이나 특별히 기억하고 싶은 일이 있는 날 독특한 메모가 담긴 케잌을 사기 위해 일부러 찾는 손님이 많다고 한다. 레어 치즈 케이크, 티라미스, 과일무스 등 일본 스타일의 케익과 쿠키를 차와 즐길 수 있다.

추천메뉴 망고케익 4천5백원, 생과일주스 6천원 영업시간 오전10시∼오후 10시30분 문의 736-2390
 

*뺑&빵
한옥집을 개조한 정통 이탈리안 레스토랑으로 사장 자매의 별명을 그대로 딴 뺑&빵이란 상호 때문에 빵집으로 착각하는 사람들도 있다고 한다. 개폐식으로 되어 있는 커다란 창쪽에 자리를 잡으면 삼청동 거리를 편안하게 바라보며 식사를 할 수 있다.

추천메뉴 토마토소스 스파게티 1만5천원, 샐러드 9천원∼1만1천원 영업시간 점심 오전 11시50분∼오후 2시30분, 저녁 오후 5시50분∼9시30분 문의 722-5930


*서울서 둘째로 잘하는 집
너도나도 원조를 강조하는 요즘, 상호특허를 따로 받았을 만큼 이름이 독특한 이곳은 한방찻집이다. 겉으로 보기엔 그저 평범한 식당 같지만 20년이 넘게 산청터널아래서 쌍화탕, 십전대보탕, 수정과, 녹각대보탕 등 한방차와 함께 잣죽, 단팥죽도 일품이다.

추천메뉴 녹각대보탕·십전대보탕 5천원, 단팥죽 4천5백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0시
문의 734-5302



*난장
음식과 차도 팔지만 삼청동 일대의 공무원과 정계인사들이 편안히 술 한잔하기 위해 찾는 곳으로 유명하다. 편안함 속에 주인과 손님이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신나고 흥나는 분위기가 매력인 신 감각 바 &레스토랑.

추천메뉴 닭고기 안심의 난장 정식 8천5백원, 보이차 7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새벽 1시 문의 3210-4545
 
 
 
 
 
 
 
하루가 다르게 새로운 것을 추구하는 요즘 세상에 변하지 말았으면 하는 것이 있다. 좁게만 느껴지던 왕복 2차선 도로도 정겹게 느껴지고 올망졸망 늘어선 상점이며 식당들이 즐거움을 주는 삼청동. 하나둘씩 새롭게 변화하고 있어 아쉬운 마음과 새로운 것에 대한 기대를 갖게 하는 삼청동으로 가을 나들이 가자!
내서재
생긴지 얼마 안된 북 카페. 그다지 크지 않지만 서가에 빼곡이 꽂혀 있는 책을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공간. 일반 소설, 에세이부터 미술, 사진, 디자인 등 전문 서적들로 가득하다. 책의 중요한 내용을 메모하고픈 이들을 색연필과 연필, 종이를 구비해 두었다.
메뉴 아이스아포가또 6천원, 에스프레소 4천원, 카페모카 6천원, 케이크 4천5백원
영업시간 오전 11~오후 11시
문의 02-730-1087
아 미디(a Midi)
부야베스 전문점으로 소문이 자자한 프렌치 씨푸드 전문점이다. 프로방스 풍의 인테리어가 여유로운 분위기를 물씬 풍긴다. 따로 메뉴판이 없이 2주에 한번씩 새로운 메뉴를 보드판에 적어 놓는다. 주로 코스 메뉴로 제공된다.
메뉴 오늘의 메뉴로 2주마다 새롭게 제안
영업시간 정오~오후 3시 30분 (주문은 2시 30분까지), 저녁 오후 6시~10시 30분 (주문은 9시까지 가능)
문의사항 02-736-8667
다홍
오리엔탈 분위기 물씬 풍기는 중식 레스토랑으로 다양한 사떼가 인기를 끌고 있다. 테이블 사이를 커튼으로 분리해 보다 개인적인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메뉴 수제 사떼 또띠아(2인) 2만 5천원, 수제 사떼 월남쌈 (2인) 2만 5천원, 수제 사떼쌈과 하우스 와인 3만 2천원
영업시간 오후 1시~새벽 12시
문의 02-733-6369
펠리체 가또(Fehce Gatto)
일제 시대 목조 집을 개조해 별장같은 펠리체 가또는 물을 연지 2개월 정도 된 새로운 맛집. 메뉴판에 없는 메뉴도 부탁하면 만들어 줄 수 있다고.
메뉴 일때 포탈 엔타이브 샐러드 만 5천원(와인제공), 골든 파인애플 아나나스 샐러드 만 8천원, 버섯 모듬 샐러드 만원, 샤프론 리조또 만 8천원, 리조또와 파스타 1만~3만원대
영업시간 오전 10시~새벽 2시
문의 02-737-2728
Beans Bins
20여 가지 세계 각국의 커피를 맛볼 수 있는 카페로 커피뿐만 아니라 다양한 와플이 준비되어 있다. 우리나라 입맛에 맞춘 까페 꼬레아노가 제일 인기 있다고. 커피와 함께 아이스크림 와플, 벨기에 와플, 과일/애플 와플은 이 곳 만의 독특한 메뉴다.
가격 커피 4천~5천원대, 와플 6천~9천9백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1시
문의 02-736-7799
8 step
아담한 한옥을 개조한 이탈리안 레스토랑 8 step. 삼청동 거리가 내려다보이는 높은 곳에 위치해 자리만 잘 잡으면 멋진 전망을 즐길 수 있다.
메뉴 리조또 1만5천~2만4천원, 양고기 안심 스테이크 3만3천원
영업시간 정오~2시 30분, 오후 6~9시
문의 02-738-5838
쿡앤하임
패스트푸드의 반기를 든 슬로푸드 수제 햄버거 전문점. 한옥을 개조한 공간이라 운치있고 갤러리 안에 있어 그림을 감상하는 재미가 있다. 웰빙 햄버거라는 명성에 걸맞게 건강 빵인 포카치아를 직접 구우며, 직배송 유기농 재료를 사용한다.
메뉴 햄버거 6천5백원~1만5천원, 햄버거 스테이크 1만9천원~2만1천원
영업시간 정오~오후 10시
문의 02-733-1109
향나무 세 그루
돼지고기 냄새 때문에 먹지 못하는 사람도 콩가루에 찍어 먹는 담백한 목살의 맛 때문에 자주 찾게 된다는 향나무 세 그루. 파전과 무생채, 갓김치, 각종 나물 등의 풍성한 밥상.
메뉴 돼지 목살 200g 6천원, 소고기 등심 1인분 1만5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0시 30분
문의 02-720-9524
dress up at 12:00
유럽이나 일본, 홍콩 등지에서 수입한 독특한 의상이나 소품을 판매한다. 티셔츠는 2만원대, 브랜드 원피스는 10만원대부터 있으며, 블라우스는 5~7만원대.
영업시간 정오~오후 8시
문의 02-739-1208
지아 衣 갤러리
투박하지만 정감어린 면 소재 의상이 주를 이루고 있다. 끈을 이용한 장식이 독특한 원피스와 블라우스 등은 디자이너 김지아 씨의 작품. 블라우스 10만원대, 원피스 30만~60만원대
영업시간 주중 오전 11시~오후 9시 30분 일요일 오후 2~8시
문의 02-738-1241
융 by MJ
한옥을 개조해 고풍스러운 분위기와 더불어 현대적인 분위기가 공존하는 여성 전문 멀티숍. 대부분의 물품들은 사장이 직접 해외에서 구매해온다.
가격 15만~30만원대
영업시간 오전 10시 30분~오후 9시
문의 02-723-8700
수담(Suedam)
아기자기한 재미있는 패션 소품을 판매하는 곳. 실버와 원석을 이용해 직접 제작한 액세서리와 코사지, 수입 가방 등이 많다.
가격 가방 6만~20만원대, 액세서리 3만~15만원대, 각종 소품 5만~30만원대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8시 30분
문의사항 02-720-6769
고호(古好)
고풍스러운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고호는 중국이나 태국, 인도, 네팔, 티벳 등 동남아시아의 골동품을 수입해 판매한다. 옛날 옷, 경전 등 골동품, 고가구, 공예품 등의 다양한 품목을 신작과 골동 모두 판매한다. 매장 건너편에 중국 골동품과 우리나라 근대사 물품을 주로 판매하는 벼룩시장이 있다.
가격 천원부터 몇 백만원까지 다양함
영업시간 오전 10시~오후 8시
문의 02-720-7672
누비진
조각 천을 이어 붙인 테이블보와 이불 등 아련한 추억의 소품을 직접 만들 수 있는 곳. 주1회 3시간씩 8주간 동안으로 이뤄진 컬리큘럼을 이수하면 옷 2벌 정도를 완성할 수 있다. 천연 염료로 만든 누빔 소품을 주문받아 판매도 한다.
수강료 16만원
영업시간 오전 10시~오후 10시
문의 02-734-3345
말배추
숍을 알리는 간판이 없지만 깜찍한 소품과 붉은 조명이 눈에 띄는 남성 전문 의류 매장. 동대문과 외국에서 수입한 다양한 의류를 구비하고 있다. 특이한 남성 구두를 직접 제작해 판매한다. 작은 사이즈가 많아 여성이 더 많이 찾는다.
가격 티셔츠 1만~5만원대, 바지 2만~10만원 이상, 재킷 3만~10만원대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9시
문의 02-730-5509
브로커지(brockerzee)
런던과 프랑스, 뉴욕, 일본 등 해외에서 직접 구매한 물품을 판매한다. 낡은 듯한 빈티지 풍 의상이 인테리어와 어우러져 독특한 분위기를 낸다.
가격 의상 6만~50만원대, 장신구 3만~40만원대
영업시간 정오~오후 10시
문의 02-725-4960
립하우스
우리 입맛에 맞춘 퓨전 그릴 메뉴는 다른 곳에서 맛볼 수 없다. 한국어와 나란히 표기된 일본어 메뉴만 봐도 일본 음식에 조예가 깊음을 알 수 있다. 일본식 생라면, 쌀국수 등을 맛 볼 수 있다.
메뉴 립정식 6천~7천원, 등쪽 갈비찜 1만5천~2만원
영업시간 오전 11시 30분~오후 10시
문의 02-723-8250
옹달샘
맑은 샘물을 떠올리게 하는 이름이 걸 맞는 전통 카페. 느긋한 마음으로 차 한잔을 마시며 담소를 나누기 좋은 곳. 전통차를 비롯해 서로 다른 차를 믹스한 퓨전 차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다.
문의 전통차·허브차 5천원, 구운 인절미와 조청 4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1시
문의 02-735-3356
콰이민스 테이블
예술가 김쾌민 씨가 작은 한옥을 개조해 아기자기하게 꾸민 레스토랑. 허름한 외관과 달리 들어서면 오래된 가구와 장식들이 소박한 멋을 더해주는 곳. 간단한 유럽식 식사와 와인, 차를 즐길 수 있다.
메뉴 파스타 1만3천원~2만9천원, 와인 2만원~20만원대
영업시간 정오~새벽 1시
문의 02-736-2320
다락정
붉은 색 벽돌이 푸근한 인상을 주는 다락정. 된장에 각종 해물과 야채를 넣고 끓인 개운한 맛의 토장 만두 전골과 평양식 만두, 담백한 비지 찌개가 대표적 메뉴.
메뉴 평앙식 만두 7천원, 토장만두전골 9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0시
문의 02-725-1697
바0101
심플하면서도 모던한 감각적인 인테리어가 눈에 띄는 바0101은 ‘바오아이오아이’라고도 불린다. 잡곡 빵을 이용한 샌드위치 전문점으로 커피를 비롯해 홍차, 와인까지도 맛있다고 정평이 나 있다.
메뉴 샌드위치 9천원~1만5천원, 커피 8천원~9천원, 와인 4만원부터 있음
영업시간 오전 11시~새벽 2시(월요일 휴무)
문의 02-723-1259
쿠얼라이
북경어로 ‘이리와~이리와’라는 뜻의 쿠얼라이. 3계단 정도 내려가면 사랑스러운 핑크빛 오리엔탈 풍의 공간을 만나게 된다. 연인이나 친구끼리 오붓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중식당.
메뉴 누룽지탕 2만5천~3만5천원, 해물 누룽지탕 1만8천~2만8천원, 사천 해물 볶음 2만5천~3만7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 30분~오후 3시, 오후 5시~10시
문의 02-720-3368
갑산면옥
곤지암에서 삼청동으로 이전한 지 1년 반 전 정도 된 4대에 걸쳐 내려온 손맛으로 만드는 함흥냉면 전문점. 사골 육수와 10여가지의 야채, 과일들로 만들어진 다데기와 고기 육수가 깔끔한 맛을 낸다. 면은 전라도에서 만들어진 100% 고구마 전분이다. 계절메뉴로 버섯 생불고기와 갈비탕을 판매한다.
가격 냉면 6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0시
문의 02-739-7002
dal 1887
삼청동길이 한눈에 보이는 테라스가 있는 파스타 전문점. 탁 트인 시야를 통해 삼청동의 야경을 즐기면서 분위기 있게 식사할 수 있다.
메뉴 해산물 리조또 만 6천원, 한치와 날치알이 들어간 크림소스스파게티 만 6천원, 샐러드 1만~만 3천원대
영업시간 오전 11시 30분~오후 10시
문의 02-722-5930
어린왕자(Le Petit Prince coffee house)
어린왕자라는 이름에 맞게 도시적이지 않고 가정적이며 편안한 느낌의 인테리어가 특징인 커피숍. 차 외에 이곳의 독특한 느낌을 더해주는 소품들도 구매할 수 있다.
메뉴 빙수 7천~8천원, 카푸치노 4천 5백원, 각종 차 4천~5천원
영업시간 오전 10시 ~오후 11시
문의 02-733-3711
Chalet
장미 넝쿨로 둘러싸인 매장을 들어서면 와인의 코르크 마개로 공간을 꾸민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공간이 펼쳐진다. 평상시 즐겨 마시는 와인부터 접하기 힘든 희귀 와인까지 60여종을 보유하고 있다.
메뉴 작은 병 와인 00원, 차 8천원대
영업시간 오후 4시~새벽 1시
문의 02-738-6044
A-Cole
작업실로 사용되던 공간을 라이브 카페로 꾸민 A-Cole. 맛은 기본이고 가끔 무대에 올라 라이브 가수로 변신하는 사장님의 노래를 듣기 위해 이곳을 찾는 이가 많다고.
메뉴 양주 15만~50만원, 음료 5천~6천원
영업시간 오후 4시~새벽 2시
문의 017-255-3288
소선재
한옥을 개조해 옛스러운 멋이 풍기는 소선재는 산풀꽃 요리 전문점. 한정식 중심으로 근채쌈, 야생초전과 같은 자연음식을 위주로 하며 산풀꽃과 효소를 이용해 반찬을 만든다. 이외에도 이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10년 묵은 된장도 유명하다.
메뉴 소선재 정식 1만 5천~2만 5천원, 점심 정식 9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9시 30분
문의 02-730-7002
그림책 갤러리 아이
고양이를 콘셉트로 작가들과 함께 개발한 일러스트가 아기자기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그림이나 사진 등의 전시를 보면 소품을 구입할 수도 있다. 또한 편안한 분위기에서 맛있는 차를 즐길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되어 있다.
메뉴 각종 차 3천~4천원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8시
문의 02-734-7753


728x90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