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용카드10

728x90
"신용카드공제 폐지 반대" 서명운동 참여하기 : http://www.koreatax.org/tax/reformation/card/card2016.php 2016. 7. 7.
2015년부터 달라지는 주요 세금 제도 해가 바뀌면 변화무쌍하게 바뀌는 세법이죠? 올해도 어김없이 세금 제도가 개정되었는데요. 특히 올해는 13번째 월급이 아닌 폭탄이 될 것으로 예상하면서 서민증세 논란이 일며 세금을 줄이는 방법을 다룬 책이 베스트셀러에 오르는 등 세법은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습니다. 이처럼 변경되는 세법만 잘 알아도 세금을 아낄 수 있고, 훌륭한 재테크가 가능하다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올해 상반기부터 바뀌는 주요 세금 제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월세소득 연간 2천만원 이하의 다주택소유(배우자와 합산) 임대소득자의 경우 ’14∼’16년 소득분에 대해서 소득세가 비과세됩니다. ’17년 이후 소득분부터는 14%의 세율로 별도로 분리과세됩니다. 월세소득 연간 2천만원 초과의 다주택 임대소득자의 경우 종합소득세 신고의무가 있으며.. 2015. 2. 24.
2014년 대한민국 개인정보 대량유출 사건 2014년 대한민국 개인정보 대량유출 사건위키백과 : http://ko.wikipedia.org/wiki/2014년_대한민국_개인정보_대량유출_사건 2014.10.30롯데·신한 등 5개 카드사 '고객정보유출' 중징계http://www.seoulfn.com/news/articleView.html?idxno=207430 30일 금감원은 5개 신용카드사가 2010년부터 올 초까지 4년간 신용카드 모집인에게 고객의 카드 이용실적과 현금서비스 사용 여부 등 개인신용정보를 광범위하게 조회할 수 있도록 해온 사실을 적발했다고 밝혔다.이번 사건으로 개인신용정보가 유출된 고객은 약 600만~700만명으로 추산된다. 출처 : 서울파이낸스 롯데 등 국내 5개 신용카드사 모집인에게 고객정보 무단 제공대략 600만~700만명 .. 2014. 10. 30.
신용카드 고객정보 대량 유출 (거래내역 등 민감정보 대거 포함) 최대 1억3000만건의 카드사 고객정보 유출이라는 금융권 최악의 개인정보 유출사고가 발생했다. 이번 사고는 개인신용평가업체 직원에 의한 인재(人災)지만, 카드사들의 허술한 보안정책도 빌미를 제공했다는 평가다. 실제로 이번에 사고를 당한 카드사들은 정확한 유출건수도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 특히 '물리적 보안' 부분에서도 3개 카드사는 허술함을 노출했다. 대부분의 금융사들이 현재 외부 PC의 반입 금지, USB 등 외부매체 접속 차단 등 '물리적 보안' 정책을 펴고 있다. 카드사 고객정보 1억여건 ‘초유의’ 유출…도대체 어쩌다?◇고객 카드결제정보 수집하는 FDS 관리 허술 지적◇금감원, KCB 내부통제 부실 점검 검토http://news.donga.com/Main/3/all/20140108/60039439/.. 2014. 1. 8.
2014년 귀속 개정세법 요약 (국회통과) 2014년 귀속 개정세법 요약 종전(2013년 귀속)개정(2014년 귀속) 세율 인상 ㅇ 과표 1.5억~3억원 사이 세율 ⇒ 35% ㅇ과표 1.5억~3억원 사이 세율 ⇒ 38%(2013년 대비 3% 인상) 근로소득공제 ㅇ 총급여에 따른 공제율 ⇒ 80%~5% ㅇ총급여에 따른 공제율 ⇒ 70%~2%로 축소 근로소득세액 공제한도 50만원 한도 ㅇ총급여 구간별 공제액 한도 증가 ⇒ 최고 66만원 자녀소득공제의 세액공제 전환 ㅇ 6세이하 자녀양육비: 1명당 100만원 ㅇ 출생·입양공제: 1명당 200만원 ㅇ 다자녀추가공제: 2명 이상시 적용 ㅇ 자녀 1명당 15만원 (2명 초과시 초과 1명당 20만원 추가) 부녀자공제 적용대상 소득금액 상관없이 공제 연봉4000만원 이하자에 한해 적용 특별공제 ㅇ 의료비·교육비.. 2014. 1. 4.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