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접종을 위한 합동 모의훈련 시작

 

□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 이하 ‘추진단’)과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정기현) 코로나19 중앙예방접종센터는 2월 9일(화) 14:00부터 화이자 백신의 원활한 접종을 위해 접종 가이드라인을 보완하고, 발생 가능한 문제 상황을 확인·점검하기 위한 합동 모의훈련을 시작한다.

 

 ○ 화이자 백신이 초저온 보관, 해동·희석 후 짧은 유효기간 등 다른 백신에 비해 관리상 어려움이 있어, 모의훈련을 통해 접종 각 단계에서의 손실과 지연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한다는 것이 이번 훈련의 주요 목적이다.

 

□ 중앙예방접종센터(국립중앙의료원)는 가상 시나리오를 마련하여 자체 훈련을 시행한 바 있으며, 9일 시작되는 첫 합동훈련을 통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개선된 예방접종관리시스템과 예방접종 지침을 적용하여 한층 더 실제 상황에 가까운 훈련을 실시하게 된다.

 

 ○ 이번 모의훈련은 백신을 이송 받아 초저온냉동고에 보관한 상태에서 시작하여, 해동실 이동, 전처리(해동 및 희석) 후 분주까지의 ‘예방접종 준비’ 단계와, 접종대상자 도착, 접수, 예진표 작성, 예진, 예방접종, 접종 후 관찰 등 ‘예방접종 시행’ 단계가 실제와 최대한 유사한 상황에서 운영된다.

 

□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합동 모의훈련은 2~3차례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며, 매 회마다 평가 및 환류 과정을 거쳐 접종 개시 전까지 코로나19 예방접종 가이드라인을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 아울러, 모의훈련 과정에는 중앙예방접종센터에 이어 예방접종을 시행하게 될 권역예방접종센터(3개소)와 지자체도 참여토록 해 함께 개선점을 모색하고, 운영방안을 공유할 예정이다.

    * 중부권(순천향대 천안병원), 호남권(조선대병원), 영남권(양산부산대병원)

 

□ 정기현 국립중앙의료원장은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예방접종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발생 가능한 다양한 상황을 가정하여 모의훈련을 진행해나갈 예정”이라며,

 

 ○ “중앙예방접종센터가 화이자 백신을 비롯한 코로나19 백신의 안전한 접종을 위한 표준 실행 모델을 구축하고 전국으로 신속히 확산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추진단 정은경 단장은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외에도 국내에 도입될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백신 특성을 고려한 예방접종 모의훈련을 순차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라고 알렸다.

 

 <붙임>  1. 중앙예방접종센터 접종대상자 동선
             2. 예방접종센터 업무 흐름도

 

출처 : 질병관리청

728x90
일상생활 (EveryDay)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접종을 위한 합동 모의훈련 시작

by ·´″°³о♡ 날으는물고기 2021. 2. 9.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접종을 위한 합동 모의훈련 시작

728x90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접종을 위한 합동 모의훈련 시작

 

□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 이하 ‘추진단’)과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정기현) 코로나19 중앙예방접종센터는 2월 9일(화) 14:00부터 화이자 백신의 원활한 접종을 위해 접종 가이드라인을 보완하고, 발생 가능한 문제 상황을 확인·점검하기 위한 합동 모의훈련을 시작한다.

 

 ○ 화이자 백신이 초저온 보관, 해동·희석 후 짧은 유효기간 등 다른 백신에 비해 관리상 어려움이 있어, 모의훈련을 통해 접종 각 단계에서의 손실과 지연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한다는 것이 이번 훈련의 주요 목적이다.

 

□ 중앙예방접종센터(국립중앙의료원)는 가상 시나리오를 마련하여 자체 훈련을 시행한 바 있으며, 9일 시작되는 첫 합동훈련을 통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개선된 예방접종관리시스템과 예방접종 지침을 적용하여 한층 더 실제 상황에 가까운 훈련을 실시하게 된다.

 

 ○ 이번 모의훈련은 백신을 이송 받아 초저온냉동고에 보관한 상태에서 시작하여, 해동실 이동, 전처리(해동 및 희석) 후 분주까지의 ‘예방접종 준비’ 단계와, 접종대상자 도착, 접수, 예진표 작성, 예진, 예방접종, 접종 후 관찰 등 ‘예방접종 시행’ 단계가 실제와 최대한 유사한 상황에서 운영된다.

 

□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합동 모의훈련은 2~3차례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며, 매 회마다 평가 및 환류 과정을 거쳐 접종 개시 전까지 코로나19 예방접종 가이드라인을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 아울러, 모의훈련 과정에는 중앙예방접종센터에 이어 예방접종을 시행하게 될 권역예방접종센터(3개소)와 지자체도 참여토록 해 함께 개선점을 모색하고, 운영방안을 공유할 예정이다.

    * 중부권(순천향대 천안병원), 호남권(조선대병원), 영남권(양산부산대병원)

 

□ 정기현 국립중앙의료원장은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예방접종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발생 가능한 다양한 상황을 가정하여 모의훈련을 진행해나갈 예정”이라며,

 

 ○ “중앙예방접종센터가 화이자 백신을 비롯한 코로나19 백신의 안전한 접종을 위한 표준 실행 모델을 구축하고 전국으로 신속히 확산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추진단 정은경 단장은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외에도 국내에 도입될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백신 특성을 고려한 예방접종 모의훈련을 순차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라고 알렸다.

 

 <붙임>  1. 중앙예방접종센터 접종대상자 동선
             2. 예방접종센터 업무 흐름도

 

출처 : 질병관리청

728x90

댓글0